정보 보안,간첩

국군 정보사령부 현직, 전직 간부 두 명, 해외활동요원 명단과 군기밀을 2개 국가에 팔아먹었음. 정보사는 조직보신에 급급

http://skywork.tistory.com/10518
■ 주의: 아래 글은 웹서핑하며 읽은 이야기를 바탕으로 정리한 내용과 생각입니다. 틀린 이야기를 인용했을 수 있으며, 잘못 알아들었을 수도 있고, 제가 무지해 잘못 쓴 내용도 있을 것입니다. 방위산업이나 군사에 문외한인 일반인 생각인 만큼 그런 게 더 많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

저 정도까지 해먹은 놈들을 왜 기소하죠? 실종처리가 더 어울릴 텐데.


정보사령관은 전역시키는 게 아니라 파면해야 하고,

정보사령관 밑으로도 해당 범죄자들의 직속상관은 전원 조사해야 합니다.


정보사령관을 파면해야 할 이유가 있습니다.

저 이적행위자들을 조직에서 내보낸 다음에 수사의뢰했다고 하쟎아요.

사안이 중대한데 국익보다 조직보신, 꼬리자르기를 우선해 조치한 것입니다.


황모는 정보사 현역 간부, 홍모는 황모의 선배로 전직 정보사 간부. SBS보도



'해외 비밀요원 명단' 팔아넘긴 정보사 간부들 구속 - SBS

http://news.naver.com/main/read.nhn?oid=055&sid1=100&aid=0000646322

http://bemil.chosun.com/nbrd/bbs/view.html?b_bbs_id=10040&pn=1&num=91075


고작 몇천 만원 받고 국군 정보사령부의 해외 요원 목록을 넘겼다고 합니다. 진짜 싸다..

그것말고도 스마트폰을 사용해서 정보사 기밀 1백여 건을 팔아먹었다고 합니다.



이 간첩새끼들 간첩죄로 잡아넣을 수나 있을지 걱정입니다.



■ 주의: 이상의 글은 웹서핑하며 읽은 이야기를 바탕으로 정리한 내용과 생각입니다. 틀린 이야기를 인용했을 수 있으며, 잘못 알아들었을 수도 있고, 제가 무지해 잘못 쓴 내용도 있을 것입니다. 방위산업이나 군사에 문외한인 일반인 생각인 만큼 그런 게 더 많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

해병대 대한민국공군 대한민국육군 대한민국해군 특전사령부 중앙소방학교 해양경찰 의무경찰 병무민원상담소 각군 모병센터 입영부대가는 길 육군훈련소 해군훈련소 공군훈련소 공직자 등 병역사항 공
개 동원훈련장 
가는 길 향토예비군 훈련이수시간 조회/예비군 홈페이지
병무부조리신고 국방부 방위사업청 국방기술품질원 국방과학연구소